“수수료 대체수익 찾아라” 카드사 생존경쟁 > 공지사항

본문 바로가기

공지사항

“수수료 대체수익 찾아라” 카드사 생존경쟁

페이지 정보

작성자 (주)대진정보통신 작성일17-05-31 17:26 조회3,299회 댓글0건

본문


문재인 정부, 카드 가맹점 수수료 인하 방침

 

《 신용카드 업계가 새 정부의 가맹점 수수료 인하 방침을 반영한 ‘전략 짜기’에 나섰다. 카드사들은 수수료 인하를 대비해 새로운 수익모델을 찾는 한편 기존의 상품과 서비스들을 대대적으로 구조조정해 새나가는 비용을 줄이기 위해 골몰하고 있다. 하지만 단기간에 수수료 인하 손실분을 메울 만한 전략이 마땅치 않아 카드사의 속앓이가 깊어지고 있다. 》

28일 금융권에 따르면 신한카드는 이달 초 전 부서에서 핵심 인력을 차출해 ‘카드 태스크포스(TF)’를 출범시켰다. 이 TF는 현재 414개나 되는 카드상품을 대대적으로 구조조정하는 동시에 새로운 사업 전략을 구상할 계획이다. 신한카드 관계자는 “수익 모델 발굴부터 브랜드 이미지 구축 방안 등을 전반적으로 마련할 예정”이라며 “이와 함께 가맹점 수수료 인하에 대한 전략도 함께 논의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를 두고 카드업계에서는 새 정부의 가맹점 수수료 인하 방침에 따라 업계 1위인 신한카드가 발 빠르게 대응에 나섰다는 관측이 나온다. 

앞서 금융 당국은 새 정부의 금융공약 가운데 서민 생활에 미치는 영향이 크고 별도의 법 개정이 필요 없는 카드 가맹점 수수료 인하를 우선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문재인 대통령은 가맹점 우대 수수료를 적용받는 영세·중소 가맹점을 대폭 확대하고, 연매출 3억∼5억 원인 중소 가맹점의 수수료를 현행 1.3%에서 1.0%로 낮추겠다는 공약을 내놓은 바 있다. 여신금융협회는 이 공약대로 가맹점 수수료 인하가 현실화되면 연간 5500억 원 규모의 수수료 수익이 줄어들 것으로 보고 있다.

한 카드사 관계자는 “카드사별로 수백억 원의 수익이 감소해 새로운 사업 전략을 짤 수밖에 없다”며 “새나가는 비용을 줄이고 새로운 고객 기반을 창출해 수수료 인하에 따른 손실을 메워야 한다”고 강조했다. 

신한카드가 최근 대한의사협회와 손을 잡고 의사를 대상으로 한 새로운 카드를 내놓은 것도 이 때문이다. 신한카드 관계자는 “백화점 연계 카드 등은 이미 고객 기반이 포화된 상태라 전문직을 타깃으로 한 새로운 상품을 꾸준히 내놓을 계획”이라고 말했다.  

현대카드, 삼성카드 등 다른 선두권 카드사들은 카드 가맹점 수수료 논란에서 자유로운 디지털 사업 전환에 속도를 내고 있다. 카드 시장 전체의 ‘파이 키우기’가 어려워진 만큼 디지털로 전환해 다른 카드사의 고객을 ‘뺏어오는’ 방향으로 전략을 짜고 있다. 현대카드 관계자는 “디지털 시장 선점이 더 중요해졌다”고 말했다.
 

가맹점 수수료 인하뿐 아니라 새 정부에서 법정 최고 금리 인하까지 본격적으로 추진되면 카드업계에 미칠 타격이 더 커질 것으로 전망된다. 새 정부는 서민들의 이자 부담을 줄이는 방안으로 대부업법상 법정 최고 금리(현재 연 27.9%)를 단계적으로 20%까지 낮출 계획이다. 법정 최고 금리가 떨어지면 카드사들의 카드론, 현금서비스 이자 모두 영향을 받을 수밖에 없다. 현재 카드사들의 단기 카드 대출의 금리는 연 최고 26.90%에 이른다.


카드 수수료는 2007년 이후 9차례 내렸다. 카드업계는 새 정부의 가맹점 수수료 인하 등으로 우려되는 손실을 만회하기 위해 고심하고 있지만 뾰족한 대책이 없어 속만 태우고 있다. 한 카드사 관계자는 “카드사들이 손실을 만회하기 위해 기존에 있던 카드 포인트, 캐시백, 무이자 혜택 등을 줄이면 일부 가맹점을 위해 전체 소비자가 손해를 보는 셈”이라고 지적했다. 일각에선 정부가 가격 결정에 지나치게 개입한다는 지적도 나온다. 서지용 상명대 경영학부 교수는 “해외에서는 수수료 상한선 제도나 집단소송 간편화 등을 통해 정부가 간접적으로 가격에 영향을 준다. 한국처럼 정부가 수수료에 간섭하는 것은 시장 논리에 맞지 않다”고 말했다. 

<참조-동아닷컴>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주)대진정보통신서비스  사업자번호 : 124-87-36426  대표자 : 민창기  주소 : 수원시 팔달구 세지로 364, 대진빌딩 201호(지동)  COPYRIGHT 2016 © DICSI.CO.KR ALL RIGHTS RESERVED.  [ADM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