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달부터 편의점 계산대서 현금 인출‥우리은행, 금융권 첫 서비스 > 공지사항

본문 바로가기

공지사항

내달부터 편의점 계산대서 현금 인출‥우리은행, 금융권 첫 서비스

페이지 정보

작성자 (주)대진정보통신 작성일16-09-06 17:59 조회3,265회 댓글0건

본문

우리은행이 다음달 중 편의점에서 카드로 결제하고 현금을 돌려받을 수 있는 '캐시백 서비스'를 시범 실시한다. 은행권 가운데 처음이다.

캐시백 서비스는 편의점에서 3만원어치 물품을 구매한 뒤 카드로 5만원을 결제하면 차액인 2만원을 현금으로 받을 수 있는 서비스다.

이는 현재 미국이나 유럽 등에선 일반화돼 있는 서비스로, 금융당국이 올 초 선정한 '제2차 국민체감 20대 금융관행 개혁' 과제에 포함돼 있다.

6일 금융권에 따르면 우리은행은 다음달 5일 부터 편의점 위드미와 캐시백 서비스를 시범적으로 실시하기로 하고 전산개발 등의 업무협의를 하고 있다.

우리은행의 캐시백 서비스는 은행 계좌에서 곧바로 돈이 빠져나가는 직불카드(현금IC카드)와 체크카드만 가능하다. 신용카드는 시범 서비스에선 빠졌다. 신용카드를 이용해 현금을 만드는 '카드깡'으로 악용될 수 있기 때문이다.  

우리은행은 이같은 서비스 제공을 위해 금융IC카드의 이용약관도 수정했다. 약관에 '은행의 창구 이외에 자동이체, 현금자동출금기ㆍ현금자동입출금기, 제휴사 결제단말기 등을 이용해 예금(신탁 포함)을 찾을 경우와 현금카드 가맹점에서 물품 또는 서비스대금을 결제할 경우'라는 조항을 추가했다.

캐시백 서비스의 최고 인출 한도는 우선 10만원으로 책정했다. 우리은행은 캐시백 서비스를 시범적으로 실시한 후 향후 인출 한도를 단계적으로 높일 방침이다.

캐시백 서비스 이용 수수료는 현재 위드미와 협의 중으로, 현금입출금기(ATM) 수수료(약 1000~1500원)보다 낮은 수준에서 결정될 것으로 예상된다. 캐시백 서비스가 보편화되면 ATM 기기 관리비와 장소 대여비 등의 고정비용이 없어지게 돼 ATM보다 수수료를 낮게 받을 수 있다. 현재 동네 편의점 등에 설치된 ATM기기는 1300~1500원 사이의 수수료를 받고 있다.

시중은행 한 관계자는 "캐시백 서비스가 보편화되면 장기적으로 고가의 ATM 설치ㆍ운영 비용을 줄일 수 있다"며 "고객들도 ATM 등을 찾지 않고도 물건을 사면서 현금을 인출할 수 있어 편리하다"고 말했다.  
 
<참조- 아시아경제>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주)대진정보통신서비스  사업자번호 : 124-87-36426  대표자 : 민창기  주소 : 수원시 팔달구 세지로 364, 대진빌딩 201호(지동)  COPYRIGHT 2016 © DICSI.CO.KR ALL RIGHTS RESERVED.  [ADMIN]